환경뉴스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자동차 만들자… 차량 업계 기반 마련 한뜻

환경분야
환경보건
게시일
2023.12.29
조회수
1,287
내용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자동차 만들자 차량 업계 기반 마련 한 뜻


 

환경부는 제4회 화학안전주간을 맞아 11월 27일 서울드래곤시티에서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자동차 관리를 위한 이행’ 선포식을 개최했다.


 

선포식에 참여한 환경부, 한국소비자원 및 기업과 기관은 ‘살생물제 안전관리 지침서 자동차편’의 주요 내용을 선언했다.


-자동차에 안전성이 확인된 살생물제만 사용

-화학물질 사용 저감

-항균 등 과대광고의 근절

-자발적 규제와 지속 소통·상호협력에 대한 이행


 

살생물처리제품에 승인된 살생물제품을 사용하고 처리제품에 맞는 표시·광고를 하도록 하는 의무가 자동차 업계에 적용될 예정*임에 따라 환경부, 한국소비자원, 국내 완성차 5개 사**, 자동차협회가 ‘살생물제 안전관리 지침서 자동차편’을 최초로 마련했다. 

* 살생물처리제품에는 승인된 살생물제품을 사용해야 하며 처리제품에 맞는 표시·광고 의무가 적용(’27년 1월 1일 부터)

** 국내 완성차 5개사(현대차·기아, 르노코리아, KG모빌리티, 한국지엠), 자동차협회


 

살생물처리제품이란 ‘제품의 주된 목적 외에 유해생물 제거 등 부수적인 목적을 위해 살생물제품*을 사용한 제품’으로 자동차는 항균 처리된 핸들, 시트, 필터 등이 살생물처리제품에 해당한다.

 * 유해생물의 제거 등을 주된 목적으로 하는 제품으로 살균제류, 구제제류, 보존제류 등으로 분류됨


 

‘살생물제 안전관리 지침서 자동차편’의 마련은 다양한 살생물제를 부품으로 사용하는 자동차 분야에 자동차 화학물질 관리체계를 강화하는 동시에 소비자 안전을 실질적으로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


 

환경부 장관은 “앞으로 자동차의 환경관리는 대기오염물질 배출 관리 뿐만 아니라 자동차의 제조 및 사용 과정에서 노출될 수 있는 화학물질의 안전성까지 고려한 사전예방적 관리로 범위 확대가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참고문헌

〮 환경부

http://me.go.kr

〮 환경부

https://me.go.kr/home/web/board/read.do?pagerOffset=0&maxPageItems=10&maxIndexPages=10&searchKey=&searchValue=&menuId=10525&orgCd=&boardId=1640010&boardMasterId=1&boardCategoryId=&decorator=


태그
#카드뉴스 #환경보건 #화학물질 #자동차
첨부파일
  • (23ME-075)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자동차 만들자… 차량 업계 기반 마련 한뜻.pdf(다운로드 : 24 회)

    다운로드

상세 검색

상세검색폼
~
환경분야
대륙/국가